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2-18 오전 11:07:2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행정

“머리 위로 지나는 송전탑, 아래 주민은 불안”

박일배 의원, 5분 자유발언
평산동 송전탑 지중화 촉구

엄아현 기자 / coffeehof@ysnews.co.kr입력 : 2018년 12월 04일
ⓒ 양산시민신문

박일배 시의원(민주, 평산ㆍ덕계)이 5분 자유발언을 통해 평산동 주거밀집 지역을 지나는 송전탑과 송전선로에 대한 지중화 사업을 촉구했다.

박 의원은 “345kV 고압 송전탑 2개와 송전선로가 평산동 중심지를 지나고 있어, 주민들이 전자파의 불안감 속에서 살고 있다”며 “더욱이 평산동 한 어린이집은 마당에 송전탑이 버젓이 버티고 있어 아이들이 고압선 밑에서 생활하고 있는 지경”이라고 말했다.

송전선로 지중화율은 2017년 말 기준 전국 12%, 부산 45.5%에 비해 양산은 3.7%로 저조한 상황이다. 하지만 양산시는 최근 ‘양산시 전력선 지중화사업 타당성 연구용역’에서 경제ㆍ사회적 검토 결과 지중화에 타당성이 없다는 결론을 내린 바 있다.

박 의원은 “양산 전역 송ㆍ변전시설을 대상으로 한 타당성 용역은 애초에 시작이 잘못된 것”이라며 “전체가 아닌 주거밀집지역과 학교 주변을 대상으로 지중화를 점진적ㆍ단계별로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엄아현 기자 / coffeehof@ysnews.co.kr입력 : 2018년 12월 04일
- Copyrights ⓒ양산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동영상
교육
방문자수
어제 페이지뷰 수 : 20,551
오늘 페이지뷰 수 : 9,493
총 페이지뷰 수 : 29,512,202
상호: 양산시민신문 / 주소: [50617] 경상남도 양산시 중앙로 206, 4층(북부동) / 발행인·편집인 : 김명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명관
mail: mail@ysnews.co.kr / Tel: 055-362-6767 / Fax : 055-362-989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1291
Copyright ⓒ 양산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