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7-17 오전 11:55:2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행정

“화제~원동 직선화 도로, 양산시 사업 의지 안 보인다”

실시설계 과정에서 노선 변경
애초 사업비보다 150억원 늘어
늘어난 비용에 사업 좌초 우려
임정섭, 노선 변경 이유 따지며
“예산 증액, 사업 의지 없다는 뜻”

장정욱 기자 / cju@ysnews.co.kr입력 : 2019년 06월 18일
“이 사업은 단순히 도로 하나 새로 설치하느냐 마느냐 문제가 아니다. 원동주민에겐 50년도 넘은 숙원 사업이다. 그런데 행정에서는 사업 의지를 안 보인다”

말 그대로 원동주민이 수십년 넘게 바라왔던 화제~원동 간 도로 직선화 사업(강변자연문화경관도로)이 백지화 위기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양산시의회가 애초 승인한 예산보다 사업비가 늘었는데, 늘어난 사업비 탓에 국ㆍ도비 유치가 더 어렵게 됐기 때문이다.

임정섭 의원(민주, 물금ㆍ원동)은 지난 11일 열린 제162회 양산시의회 제1차 정례회 도로시설과 행정사무감사에서 이같이 주장하며 양산시가 사업 의지가 없다고 비판했다.

해당 사업 정식 명칭은 ‘낙동강 강변자연문화경관도로 조성사업’이다. 원동면 서룡리 범서마을부터 원동면 원리 면소재지까지 직선 구간 약 3.5km에 왕복 2차선 도로를 개설하는 내용이다. 애초에는 국비 105억원과 지방비 245억원을 합쳐 350억원을 투입할 계획이었다. 하지만 최근 실시설계 과정에서 총사업비가 495억원으로 150억원 가까이 늘었다.

임 의원은 늘어난 예산 때문에 사업 시행이 어려워질 것을 염려했다. 더불어 애초 계획보다 예산을 높게 책정한 것은 양산시가 사업에 대해 의지가 없기 때문이라고 비판했다.

임 의원은 “처음 계획 때 서룡리에서 관사마을까지 약 2.6km로 잡은 이유는 국지도60호선과 함께 토교마을 앞에 있는 기존 2차선 도로와 연결하기 위해서였다”며 “그렇게 예산을 최소화해서 사업 계획을 수립했는데 왜 갑자기 계획을 바꾼 거냐”고 물었다.

ⓒ 양산시민신문

이에 박형곤 도로시설과장은 “애초 사업계획 수립 당시에 무리했다고 본다”며 “우리가 실시설계 결과 3개 안을 만들었고, 최적 노선을 위한 금액은 495억원 정도 필요한 것으로 판단했다”고 답변했다. 박 과장은 애초 계획 자체가 무리였다면서도 “이 사업을 우리(양산시)가 안 하려는 건 아니다”고 해명했다.

하지만 임 의원은 “계획을 변경했으면 사전에 의회에 보고를 했야 하는데 이 부분에 대해 내용을 아는 의원이 거의 없다”며 “심지어 지역구 의원과 도시건설위원들도 추정치로 350억, 400억, 많게는 1천억원이 넘는 예산이 드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지적했다. 양산시가 사업계획 변경을 의도적으로 의회에 알리지 않았다는 의미다.

임 의원은 “이 사업 최초 목적은 주민 불편 해소였고, 거기에 곁들여 경관까지 챙기자고 한 것”이라며 “그런데 가장 중요한 목적은 배제하고 곁가지 목적을 앞세워 사업이 된다, 안 된다고 하는 것은 잘못됐다”고 비판했다.

그는 “1년에 원동지역에 들어가는 도로 예산이 10억원도 안 된다. 도시화가 안 됐다는 이유로 그동안 원동지역 도로 사업은 늘 뒷전으로 밀렸다”며 “이 사업은 원동주민과 약속이고, 시장이 바뀌었다고 달라질 수 있는 문제가 아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에 박 과장은 “(계획 변경은) 기술적으로 여러 각도를 검토한 결과”라며 “우선 예산을 확보가 중요한 만큼 9월 사업 타당성 조사에서 승인돼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정욱 기자 / cju@ysnews.co.kr입력 : 2019년 06월 18일
- Copyrights ⓒ양산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동영상
교육
방문자수
어제 페이지뷰 수 : 17,930
오늘 페이지뷰 수 : 16,255
총 페이지뷰 수 : 33,269,061
상호: 양산시민신문 / 주소: [50617] 경상남도 양산시 중앙로 206, 4층(북부동) / 발행인·편집인 : 김명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명관
mail: mail@ysnews.co.kr / Tel: 055-362-6767 / Fax : 055-362-989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1291
Copyright ⓒ 양산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