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1-22 오전 11:14:0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행정

“비위 사실, 이제 논쟁 말고 법에 맡기겠다”

양산시의회 국민의힘 합동 기자회견
엄아현 기자 / coffeehof@ysnews.co.kr입력 : 2020년 11월 24일
ⓒ 양산시민신문

양산시의회 국민의힘 의원들이 의회 안에서 비위 논쟁은 그만두고, 이제는 법의 심판에 맡기겠다고 밝혔다.

국민의힘은 지난 23일 기자회견을 통해 “국민의힘 일부 의원들은 민주당 의원들과 시민이 제기한 (비위) 의혹으로 검찰 조사까지 받고 있으며, 문제가 있다면 책임을 지겠다”며 “반면, 민주당 의원들은 (자신들의) 의혹과 문제에 대해 침묵하며 어떠한 조치도 하지 않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국유지 불법 건축물 건립 문제, 배우자 업체 양산시 납품 문제, 배우자 사업 지원을 위한 의정활동 등 민주당 의원들에 대한 비위 의혹을 제기했다.

이들은 “국민의힘 의원들이 근거 없는 의혹 제기로 정신적 고통과 회복할 수 없는 명예훼손으로 고통받고 있는 상황에서, 민주당 의원들의 부정행위에 눈 감고 있을 수만은 없다”면서도 “하지만 이러한 사태를 보고 있는 시민은 불편하고 의회 신뢰마저 떨어지고 있는 실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기회에 의원 모두가 스스로 문제가 없는지 돌아보고 공직자윤리위원회나 검찰 조사를 통해 명백하게 검증하자”며 “이제 더이상 의회 안에서 서로 간 논쟁을 그만두고 의원 본연의 임무에 충실히 하는 의원이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엄아현 기자 / coffeehof@ysnews.co.kr입력 : 2020년 11월 24일
- Copyrights ⓒ양산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동영상
교육
방문자수
어제 페이지뷰 수 : 15,397
오늘 페이지뷰 수 : 7,288
총 페이지뷰 수 : 45,024,383
상호: 양산시민신문 / 주소: [50617] 경상남도 양산시 중앙로 206, 4층(북부동) / 발행인·편집인 : 김명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명관 / mail: mail@ysnews.co.kr / Tel: 055-362-6767 / Fax : 055-362-989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1291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경남, 아024451 / 인터넷신문 등록연월일 2020년 05월 22일 / 인터넷신문 발행연월일 2020년 05월 01일
Copyright ⓒ 양산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