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2-03 오후 03:53:0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웅상종합

웅상지역 신규 아파트, 하수 대란 피했다

회야하수처리장 증설 공사 지연
하수 처리 못 해 입주 연기 불가피
울산시, 10월부터 처리하기로 확답

엄아현 기자 / coffeehof@ysnews.co.kr입력 : 2019년 08월 13일
ⓒ 양산시민신문

웅상지역 아파트 입주 예정자들이 한시름 덜었다. 회야하수처리장 증설 공사 지연으로 우려했던 웅상지역 신규 아파트 하수 대란은 피하게 됐다. 울산시가 오는 10월부터 단계별로 웅상지역 하수를 처리하기로 했기 때문이다.<본지 782호, 2019년 7월 16일자>

양산시에 따르면 울산시가 올해 하반기 입주 예정인 웅상지역 대단지 아파트 4곳에 대한 하수를 처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웅상지역은 10월 평산동 KCC스위첸(625세대)을 시작으로 11월 소주동 서희스타힐스(687세대), 12월 덕계동 두산위브1차(1천337세대)와 우성스마트시티뷰(604세대) 등 모두 3천253세대 입주가 예정돼 있다.

애초 이들 아파트는 회야하수처리장 증설 공사가 끝나는 올해 말로 입주 시기를 맞춰 아파트 공사를 진행해 왔다. 하지만 증설 공사에 반대하는 주민 집단행동 탓에 공사가 4개월여간 중단돼 준공이 내년 2월로 연기되면서 비상이 걸렸다. 하수가 처리되지 않으면 준공 허가를 받을 수 없어 입주 시기를 미뤄야 하기 때문이다.

이에 양산시는 문제 해결을 위해 회야하수처리장 오는 10월부터 가동할 예정인 시운전 과정에 하수가 유입될 수 있도록 계속해서 요청했고, 울산시에 이를 수용해 해결하게 됐다.

김일권 양산시장은 “회야하수처리장은 울산시가 운영ㆍ관리하지만 대부분 양산시 웅상지역 하수를 처리하므로 두 지자체 간 협조가 필요하다”며 “앞으로도 웅상지역 하수서비스 개선과 하수처리 비용분담 문제에 대해서도 지자체 간 상생발전과 주민 편의를 위해 협력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엄아현 기자 / coffeehof@ysnews.co.kr입력 : 2019년 08월 13일
- Copyrights ⓒ양산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동영상
교육
방문자수
어제 페이지뷰 수 : 46,497
오늘 페이지뷰 수 : 10,857
총 페이지뷰 수 : 36,324,138
상호: 양산시민신문 / 주소: [50617] 경상남도 양산시 중앙로 206, 4층(북부동) / 발행인·편집인 : 김명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명관
mail: mail@ysnews.co.kr / Tel: 055-362-6767 / Fax : 055-362-989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1291
Copyright ⓒ 양산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