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3-02 오후 05:53:2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웅상종합

부산~웅상~울산 광역철도, 4차 국가철도망 계획에 포함될까?

국토부 4월께 신규 노선 등 계획 확정
양산시 요구 광역철도 노선 바탕으로
대광위 절충안 역제시… ‘청신호’ 기대
지역 정치권 전폭적 지원 공세도 한몫

엄아현 기자 / coffeehof@ysnews.co.kr입력 : 2021년 01월 20일
정부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이 올해 4월 윤곽을 드러낼 예정인 가운데, 부산~웅상~울산을 잇는 광역철도 포함 여부가 초미의 관심사다. 무엇보다 이 노선은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이하 대광위)가 지자체에 제시한 절충안으로, 그만큼 주민 기대감이 높아진 상황이다.

10년 단위로 작성하고, 5년마다 수정하는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은 우리나라 최상위 철도교통계획이다. 2006년 3월 제1차 철도망 구축계획을 확정해 현재 제4차 변경ㆍ수립 과정에 있다. 국토교통부는 조만간 변경한 구축계획에 대한 공청회를 거쳐 오는 4월께 2030년까지 추진할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을 확정할 것으로 알려졌다.

계획에 포함될 경우 수백억원에서 수조원의 정부 예산을 투입하는 광역철도 공사를 본격화할 수 있다. 때문에 전국 지자체는 앞다퉈 각자 수립한 도시철도 계획을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포함하기 위해 사활을 걸고 있다.

양산시 역시 부산~웅상~울산을 잇는 동남권 광역철도계획이 올해 국가철도망에 포함될 수 있을지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 양산시민신문

양산시는 애초 ‘부산 노포동~양산 웅상~울산 무거동’ 노선을 국토부에 제출했다. 하지만 B/C(비용 대비 편익) 수치가 기준치에 미달해 반영 여부가 불투명했다. 그러나 국토교통부 대광위가 울산시가 제출한 계획(KTX울산역~언양~양산 북정역)과 합친 절충안으로, ‘부산 노포동~양산 웅상~울산 무거동~KTX 울산역’ 노선을 역제시하면서, 최종 노선으로 확정됐다. 총 길이 51.5km 트램 방식으로, 앞선 계획(33.6km)보다 17.9km 연장한 노선이다.

이처럼 대광위가 지자체 제시안을 현실 가능한 절충안으로 변경하면서, 그 어느 때보다 국가철도망 반영 가능성이 커졌다는 분석이다. 여기에 최근 김두관 국회의원(민주당, 양산 을)이 변찬흠 신임 국토부 장관과 최기주 대광위 위원장을 만나 적극 건의하는 등 정치권의 전폭적인 지원도 힘을 발휘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 의원은 “부산~웅상~울산 광역철도가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되면 울산과 부산으로 출ㆍ퇴근하며 생활권을 공유하는 주민 편의가 증대되는 것은 물론, 경ㆍ부ㆍ울 지역경제 활성화 신호탄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엄아현 기자 / coffeehof@ysnews.co.kr입력 : 2021년 01월 20일
- Copyrights ⓒ양산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동영상
교육
방문자수
어제 페이지뷰 수 : 17,275
오늘 페이지뷰 수 : 25,732
총 페이지뷰 수 : 45,820,238
상호: 양산시민신문 / 주소: [50617] 경상남도 양산시 중앙로 206, 4층(북부동) / 발행인·편집인 : 김명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명관 / mail: mail@ysnews.co.kr / Tel: 055-362-6767 / Fax : 055-362-989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1291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경남, 아024451 / 인터넷신문 등록연월일 2020년 05월 22일 / 인터넷신문 발행연월일 2020년 05월 01일
Copyright ⓒ 양산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