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3-19 오후 02:02:1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양산타워가 사라졌다


홍성현 기자 / redcastle@ysnews.co.kr입력 : 2019년 03월 12일
ⓒ 양산시민신문


3월 들어 사상 최장ㆍ최악의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린 가운데 지난 6일 양산지역에도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돼 양산시청에 짝수 번호 차량 진입을 금지하는 등 공공기관 차량 2부제를 시행했다. 경남도보건환경연구원은 5일 오후 10시를 기해 미세먼지 주의보를 발령(7일 12시 해제)하면서 외출 자제를 당부하기도 했다. 사진은 6일 오봉산에서 바라본 양산시내 전경. 희뿌연 미세먼지로 인해 양산타워가 보이지 않고 있다.
홍성현 기자 / redcastle@ysnews.co.kr입력 : 2019년 03월 12일
- Copyrights ⓒ양산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동영상
교육
방문자수
어제 페이지뷰 수 : 20,107
오늘 페이지뷰 수 : 2,700
총 페이지뷰 수 : 31,039,352
상호: 양산시민신문 / 주소: [50617] 경상남도 양산시 중앙로 206, 4층(북부동) / 발행인·편집인 : 김명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명관
mail: mail@ysnews.co.kr / Tel: 055-362-6767 / Fax : 055-362-989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1291
Copyright ⓒ 양산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