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0-15 오전 10:40:4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교통사고 가장 살인미수 사건 피해자 돕는다

(사)울산ㆍ양산범죄피해자지원센터
피해자지원심의회 열어 지원 결정

홍성현 기자 / redcastle@ysnews.co.kr입력 : 2019년 09월 03일
(사)울산ㆍ양산범죄피해자지원센터(이사장 김복광)는 지난달 29일 ‘2019년도 제4차 피해자지원심의회’를 열어 교통사고를 가장한 살인미수 피해자 등 12명에게 3천310만원의 경제적 지원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교통사고를 가장한 살인미수 사건은 투자자를 교통사고로 위장해 살해하려던 부동산 중개업자 등 3명을 검거한 사건이다. 피해자는 사건 직후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의식이 없는 상태다. 이날 심의회에서 피해자에게 간병비와 치료비를 지원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가정폭력 피해자와 경계선 지적장애가 있는 미성년자인 여학생을 협박해 강간한 뒤 오피스텔에 감금하고 수개월간 성매매를 알선해 수천만원의 성매매대금을 갈취한 사건의 피해자에게 치료비를 지원하기로 했다.

ⓒ 양산시민신문

김복광 이사장은 “미성년자들이 강력 사건에 피해를 보지 않고, 성실하게 사회를 살아가도록 꾸준한 경제적 지원과 보호를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사)울산ㆍ양산범죄피해자지원센터는 <범죄피해자보호법>이 제정되면서 설립된 법무부 공익법인 단체다. 해마다 법무부와 울산광역시, 양산시, 기업체와 단체에서 후원받아 2005년 1월 12일 문을 연 이래 2018년까지 피해자와 가족에게 생계비와 치료비 등으로 3천85건, 11억2천900만원을 지원해오고 있다.

범죄 피해자는 언제든지 지원센터를 방문하거나 전화(대표 1577-1295, 울산 052-260-1295ㆍ052-265-9004, 양산 366-1295) 또는 홈페이지(ucvc.kcva.or.kr)를 통해 도움을 요청할 수 있다.
홍성현 기자 / redcastle@ysnews.co.kr입력 : 2019년 09월 03일
- Copyrights ⓒ양산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동영상
교육
방문자수
어제 페이지뷰 수 : 19,049
오늘 페이지뷰 수 : 11,033
총 페이지뷰 수 : 34,974,806
상호: 양산시민신문 / 주소: [50617] 경상남도 양산시 중앙로 206, 4층(북부동) / 발행인·편집인 : 김명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명관
mail: mail@ysnews.co.kr / Tel: 055-362-6767 / Fax : 055-362-989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1291
Copyright ⓒ 양산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