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1-22 오후 03:59:5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생명의 통로 ‘경량칸막이’를 아시나요?”

양산소방서, 경량칸막이 중요성 홍보
공동주택 3층 이상 베란다 의무 설치

엄아현 기자 / coffeehof@ysnews.co.kr입력 : 2021년 01월 07일
ⓒ 양산시민신문

양산소방서(서장 박정미)가 공동주택 화재 때 안전한 장소로 신속하게 대피해 인명피해를 줄일 수 있는 경량칸막이 중요성 홍보에 나섰다.

경량칸막이는 공동주택 출입구나 계단으로 대피하기 어려운 경우를 대비해 옆 세대로 피난할 수 있도록 9mm가량 석고보드로 만든 벽체다. 남녀노소 누구나 몸 또는 발로 쉽게 파손할 수 있어 화재 등 위급한 상황에서 목숨을 구할 수 있는 탈출로다.

1992년 7월 주택법 관련 규정 개정으로 아파트 3층 이상 베란다에는 세대 간 경계벽을 경량칸막이로 설치하도록 의무화했다. 하지만 일부 가정에서는 경량칸막이 존재 여부를 모르거나 부족한 수납공간을 해결하기 위해 물건을 쌓고 수납장을 설치하는 등 긴급 상황 때 피난에 장애를 주는 경우가 있다.

이에 따라 양산소방서는 피난방법 교육과 공동주택 내 안내방송 송출 등 올바른 경량칸막이 사용법을 집중 홍보할 계획이다.

박정미 서장은 “공동주택에서 경량칸막이는 화재가 발생했을 때 신속하게 대피할 수 있는 생명의 통로”라며 “긴급 상황을 대비해 경량칸막이 위치와 사용법을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엄아현 기자 / coffeehof@ysnews.co.kr입력 : 2021년 01월 07일
- Copyrights ⓒ양산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동영상
교육
방문자수
어제 페이지뷰 수 : 17,654
오늘 페이지뷰 수 : 13,486
총 페이지뷰 수 : 45,048,235
상호: 양산시민신문 / 주소: [50617] 경상남도 양산시 중앙로 206, 4층(북부동) / 발행인·편집인 : 김명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명관 / mail: mail@ysnews.co.kr / Tel: 055-362-6767 / Fax : 055-362-989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1291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경남, 아024451 / 인터넷신문 등록연월일 2020년 05월 22일 / 인터넷신문 발행연월일 2020년 05월 01일
Copyright ⓒ 양산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