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2-27 오전 10:38:3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출근하던 소방관, 터널 화재 목격하고 초기 진화

양산소방서 소속 이중현 대원
엄아현 기자 / coffeehof@ysnews.co.kr입력 : 2021년 02월 16일
↑↑ 양산으로 출근하던 양산소방서 소속 이중현 소방관이 김해 무척산터널 내 화물차량 화재를 목격하고 신속히 초기 진화에 나서 큰 피해를 막았다.
ⓒ 양산시민신문

 
ⓒ 양산시민신문  
출근하던 소방관이 터널에서 발생한 화재를 목격하고, 초기 진화해 인명피해를 막았다. 양산소방서 소속 이중현(24) 대원이 그 주인공이다.

16일 오전 8시 10분께 김해시 안양리에 있는 무척산터널 내 2km 지점에 3.5t 화물차량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현장은 화염과 연기로 가득해 2차 사고 위험이 컸고, 터널 진입 차량 등이 정차해 화재가 계속됐다면 대형 인명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상황이었다.

그때 마침 양산으로 출근하던 이중현 소방관이 화재를 목격하고 초기 진압에 나섰다. 우선 터널 내 소화전과 소화전을 활용해 대응했다. 이어 119종합상황실에 신고해 차량 내 적재물 종류와 현재 상황을 자세히 알렸다. 이어 소방차량 진입이 쉽도록 진입 차량 위치 이동을 유도하는 등 위험한 상황 속에서 시종일관 침착하게 대처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행히 선발대가 신속히 현장에 도착해, 터널 내 화재에도 큰 피해 없이 화재를 진압할 수 있었다. 불은 트럭과 터널 내 CCTV 등 소방서 추산 1천500만원 상당 재산피해를 내고, 이날 오전 8시 48분께 진압됐다.

이 소방관은 “평소 소방관인 아버지(밀양소방서 이정로 소방경)께서 어릴 적부터 현장에 대한 말씀을 많이 해주셨다”며 “오늘 현장도 아버지께 배우고 직장에서 늘 훈련하던 모습 중 하나였고, 앞으로도 주민의 안전수호에 늘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엄아현 기자 / coffeehof@ysnews.co.kr입력 : 2021년 02월 16일
- Copyrights ⓒ양산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동영상
교육
방문자수
어제 페이지뷰 수 : 19,111
오늘 페이지뷰 수 : 9,646
총 페이지뷰 수 : 45,754,165
상호: 양산시민신문 / 주소: [50617] 경상남도 양산시 중앙로 206, 4층(북부동) / 발행인·편집인 : 김명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명관 / mail: mail@ysnews.co.kr / Tel: 055-362-6767 / Fax : 055-362-989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1291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경남, 아024451 / 인터넷신문 등록연월일 2020년 05월 22일 / 인터넷신문 발행연월일 2020년 05월 01일
Copyright ⓒ 양산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