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양산시민신문

스마트 페트병 분쇄기 ‘돌리도’ 청어람아파트에 설치..
경제

스마트 페트병 분쇄기 ‘돌리도’ 청어람아파트에 설치

엄아현 기자 coffeehof@ysnews.co.kr 입력 2021/09/01 13:50 수정 2021.09.02 13:39
(주)티알ㆍ청어람아파트ㆍ대선주조 등 협력
한 달간 시범운영 통해 2세대 돌리도 개발

스마트 페트병 분쇄기 ‘돌리도’를 한 달간 청어람아파트에 설치ㆍ시범운영한다.


양산 친환경 ESG 기업 (주)티알(대표 하미선)이 연구ㆍ개발한 스마트 페트병 분쇄기 ‘돌리도’를 지난달 28일부터 청어람아파트에 설치, 한 달간 시범운영한다.

이를 위해 (주)티알은 지난달 청어람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회장 권현우)와 대선주조ㆍ애수달산업사 등 향토기업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들은 올바른 쓰레기 수거 문화를 함께 만들기 위해 손을 맞잡았다.

(주)티알이 연구ㆍ개발해 특허등록한 ‘돌리도’는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접목한 페트병 분쇄기다. 7~8mm 내외 플레이크로 잘게 파쇄해 일반 페트병의 약 1/10 수준으로 부피로 줄인다. 이렇게 분쇄한 플레이트는 각종 섬유와 페트병, 시트지 원료로도 재사용할 수 있어 리사이클링(Recycling)을 넘어 업사이클링(Upcycling)한 제품으로 평가받고 있다.

 

(주)티알이 개발한 스마트 페트병 분쇄기 ‘돌리도’

무엇보다 페트병을 버리면 버린 만큼 보상 포인트를 제공하는 IT 기술도 접목했다. 아파트 입주민에게 보상 포인트를 제공하고, 추첨을 통해 선물을 주는 등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했다. 또, 아파트는 플레이크를 원자재가 필요한 수요처에 판매해 재활용 쓰레기 판매금보다 월등히 뛰어난 수익을 낼 수 있는 장점도 있다.

하미선 대표는 “이번 시범사업에서 확인한 개선사항을 반영한 2세대 돌리도 제품을 연내 제작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2세대 돌리도는 인공지능, 블록체인 돌리코인, 메타버스까지 접목한 환경기술 생태계를 만들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양산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