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양산시민신문

영산대 김근수 교수 ‘더플라즈마’ 환경부 장관 표창..
사람

영산대 김근수 교수 ‘더플라즈마’ 환경부 장관 표창

엄아현 기자 coffeehof@ysnews.co.kr 입력 2021/10/13 10:15 수정 2021.10.13 10:29
전기전자공학과 캡스톤디자인 바탕 기술로 창업

와이즈유 영산대학교 전기전자공학과 김근수 교수가 기술 창업한 (주)더플라즈마가 최근 환경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와이즈유 영산대학교(총장 부구욱) 전기전자공학과 김근수 교수가 창업한 (주)더플라즈마가 환경산업 발전 등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1일 환경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김 교수는 앞서 2018년 친환경 수질정화업체인 (주)더플라즈마를 창업했다. 캡스톤디자인을 통해 학생들과 함께 개발한 수질정화장치 기술이 바탕이 됐다.

더플라즈마는 플라즈마를 이용해 공장 폐수, 가축 분뇨 등으로 오염된 물을 재활용 가능하게 정화하는 기술력을 갖췄다. 최근 3년간 전기전자공학과 졸업생 6명을 채용했고 벤처기업 인증, Start-up NEST 선정, KC 인증 등 성과를 냈다.

김 교수는 “더플라즈마가 해마다 우수한 졸업생을 채용할 수 있는 성공한 산학일체교육 사례가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최근에는 전기전자공학과가 LINC+사업의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에 선정돼 학생들이 개발한 스마트팜 사업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양산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