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양산시민신문

로봇랜드 테마파크 ‘윈터 레트로 감성 놀이터’ 운영..
생활

로봇랜드 테마파크 ‘윈터 레트로 감성 놀이터’ 운영

엄아현 기자 coffeehof@ysnews.co.kr 입력 2022/01/03 10:35 수정 2022.01.03 11:02
1일 뜰채 빙어잡이 체험 시작으로
불량식품, 달고나, 추억의 게임 등
옛 골목 향수 부르는 프로그램 마련


 

마산로봇랜드 테마파크에서 그때 그 시절 추억을 요즘 어린이들과 함께 공유하는 ‘윈터 레트로 감성 놀이터’를 새해부터 운영한다.

로봇랜드는 코로나19 거리두기 강화 방역지침에 따라 그동안 연기했던 ‘윈터 레트로 감성 놀이터’를 1일 빙어잡이 체험을 시작으로 메인 공연장 앞 드림 광장에서 운영한다고 밝혔다.

로봇랜드에서 처음 선보이는 빙어잡이 체험은 20명의 인원이 동시에 체험할 수 있는 규모의 직사각형 형태 대형 수조에 풀어놓은 빙어를 뜰채로 낚아 올리는 방식이다. 빙어잡이 체험은 1회 20분간 진행하며, 개인 이용객은 5천원, 연간 회원이나 단체 이용객은 2천원에 이용할 수 있다.

5일부터는 본격적으로 ‘윈터 레트로 감성 놀이터’를 즐길 수 있다.

옛날 골목길을 재현한 윈터 레트로 감성 놀이터 ‘문방구존’에서는 불량식품, 종이 뽑기, 달고나, 장난감 등을 만날 수 있고, ‘오락실존’에서는 추억의 게임(보글보글, 갤러그, 스트리트 파이터 등)을 즐길 수 있어 옛 골목을 향수를 일으키게 한다.

여기에 문방구 주인, 선도부장 등 특색 있는 캐릭터들이 이용객과 함께 상황극과 골목길 놀이(사방치기,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등), 추억의 게임 오락대회 등을 진행하며, 레트로 감성 놀이터에 생동감을 더해 부모세대들이 자연스럽게 자녀들과 공감대를 형성하고 재밌는 추억을 쌓을 수 있다.

로봇랜드는 AI 로봇 ‘리쿠’와 직접 소통하며 미래 로봇들에게 감정을 선물해주는 체험형 시설 ‘희망로봇 대모험’과 우주항공관의 ‘로봇별 대모험’, 로봇극장, 해양로봇관 등 기존 체험관을 통해 다채로운 로봇 콘텐츠를 실내에서 따듯하게 즐길 수 있다.

이 밖에 실내로봇콘텐츠관 특징을 살린 ‘스탬프 랠리’를 진행하고 있어 따듯한 실내에서 우주, 해양, 미래 등 다양한 주제와 로봇 기술로 운영하는 8개 로봇콘텐츠를 체험한 뒤, 스탬프북에 시설별 인증 도장을 5개 이상 찍어오면 로봇랜드 상품과 교환할 수 있다.

로봇랜드는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잘 준수하며, 특히 실내콘텐츠 이용에 대한 철저한 방역을 통해 겨울이 더욱 안전하고 즐거운 로봇랜드를 만들기 위해 만전을 다하겠다”며 “‘윈터 레트로 감성 놀이터’의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추억과 희망으로 마음마저 따뜻해지는 새해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양산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