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양산시민신문

영산대, QS ‘2023 세계대학평가’ 2년 연속 전국 3..
교육

영산대, QS ‘2023 세계대학평가’ 2년 연속 전국 37위

엄아현 기자 coffeehof@ysnews.co.kr 입력 2022/06/10 09:12 수정 2022.06.10 09:28

와이즈유 영산대학교 호텔관광대학 전경. [영산대/사진 제공]

와이즈유 영산대학교가 영국 글로벌 대학평가 기관인 QS(Quacquarelli Symonds)가 9일 발표한 ‘2023 세계대학평가’에서 지난해에 이어 전국 공동 37위에 올랐다.

특히, 영산대는 호텔관광대학이 QS 학과별 순위에서 호텔ㆍ관광ㆍ레저 분야 전국 4위를 기록, 명실상부한 글로벌 대학으로 인정받고 있다.

먼저, QS는 지난 5월 ‘세계대학 학과별 순위’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영산대 호텔관광대학은 호텔ㆍ관광ㆍ레저 분야에서 세종대, 경희대, 한양대에 이은 전국 4위로 나타났다.

호텔관광대학의 이 같은 성과는 일찌감치 예상됐다. 호텔관광대학은 호텔경영, 항공관광, 조리, 전시컨벤션, 해양레저 등 부산의 미래로 꼽히는 마이스(MICE) 산업을 망라한다.

호텔관광대학 호텔경영전공은 우수한 교육체계를 바탕으로 국내 최다인 23명의 호텔 총지배인을, 항공관광학과는 동남권 최다 객실승무원 배출을 자랑한다.

또한, 조리예술학부는 국내 최초 세계조리사회연맹 인증대학이며, 연맹이 인증하는 세계조리대회에 출전해 300여 차례(금메달 17개) 수상, 이 가운데 4명의 셰프 오브 더 셰프 ‘최고대상’을 배출한 바 있다. 조리예술학부 졸업생들은 호주, 싱가포르, 몰디브 등 세계 곳곳의 호텔ㆍ리조트에서 셰프로 활약하고 있다.

관광컨벤션학과에는 벡스코 사장을 역임한 함정오 교수, 한국관광공사 마이스실장을 지낸 김기헌 교수 등 최고 마이스 전문가로 교수진을 구성, 인재 양성에 매진하고 있다.

해양레저관광학과는 교육부와 해양수산부, 문화체육관광부가 인정하는 해양레저와 스포츠관광 산업을 선도하는 동남권 특성화학과로 체능 보유자 특무직 공무원 육성에 특화돼있다.

이러한 결과가 바탕이 돼 영산대는 ‘QS 2023 세계대학평가’에서 2년 연속 전국 공동 37위라는 평가 결과를 얻었다. 부산ㆍ울산ㆍ경남에서는 울산과기원, 울산대, 부산대에 이어 부경대와 함께 공동 4위다.

부구욱 총장은 “영산대는 QS 학과별 순위에서 전국 4위를 기록한 호텔관광대학을 필두로 모든 학부를 글로벌 대학으로 성장시키는 과정에 있다”며 “영산대는 글로벌화를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세계 속 경쟁력을 갖춘 대학으로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양산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