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양산시민신문

부울경 ‘최초’ 여성 소방서장, 박정미 양산소방서장 퇴임..
사람

부울경 ‘최초’ 여성 소방서장, 박정미 양산소방서장 퇴임

엄아현 기자 coffeehof@ysnews.co.kr 입력 2022/06/29 10:15 수정 2022.06.29 10:48
38년간 경남소방 발전에 헌신

박정미 양산소방서장 퇴임식. [양산소방서/사진 제공]

 

38년간 시민 안전과 경남소방 발전에 헌신해 온 박정미 양산소방서장이 정든 제복을 벗었다.


양산소방서는 28일 박정미 서장 퇴임식을 열었다. 퇴임식에는 박 서장 가족과 친지, 의용소방대연합회장, 직원ㆍ지인 등 120여명이 참석해 제2의 인생에 첫발을 내딛는 박 서장 퇴임을 응원했다.

박정미 양산소방서장. [양산시민신문/자료사진]
박 서장은 1984년 소방 공채로 임용된 후 2003년 경남 최초 여성 지방소방위로 승진한 이래 줄곧 ‘최초’라는 수식어가 뒤따랐다.

그는 최초라는 수식어에 걸맞게 그동안 경남소방본부 119종합상황실 상황팀장과 김해동부소방서 예방안전과장, 양산소방서 소방행정과장, 소방정으로 승진하면서 경남소방본부 예방안전과장 등 주요 보직을 두루 거치며, 양산소방서장을 마지막으로 공직생활을 마쳤다.

박 서장은 “소통과 화합으로 근무하기 좋은 양산소방서를 만들어 줘 고맙다”며 “퇴임을 축하해주신 모든 분의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늘 함께하길 진심으로 기원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양산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